본문 바로가기
아이의 생활과 건강

우리아기 첫 이유식을 시작한다면

by 땡구엄마 땡맘 2020. 12. 10.
반응형

 안녕하세요 땡구엄마 땡맘이에요. 우리아기 이유식을 시작해야하는데 언제 어떤것부터 준비해야 할지 고민이신가요? 저도 이유식을 시작하기전에 지인들에게도 물어보고 검색도 해보곤 했는데 아무래도 미리 준비하는 과정에서 도구들을 구매하기도하고 광고글도 워낙많아서;; 뭐가 정말 필요할지, 혹시 사람들이 사는 대로 다 사긴 샀는데 꼭 필요하지 않았던거면 어쩌지 하는 생각들이 앞서더라구요. 그래서 오늘은 초기 이유식을 시작할 때 꼭 필요한 것들에 대해 이야기를 해보려고해요. 제 기준에서 초기이유식을 시작하는 과정에서 꼭 필요한것들을 기록한것이니 미리 중기 후기 까지 보고 준비하실 맘님들은 착오 없으시길 바랄게요.

1. 부엌용품

냄비 - 초기 이유식은 조리가 중기, 후기에 비해 간단하고 빠르게 진행되어집니다. 요즘은 이유식 메이커와 밥솥으로 하시는 분들도 계시지만 이유식의 시작단계인 초기이유식은 냄비가 가장 간편합니다. 냄비중에서도 스테인리스로된 재질이 깨끗하게 관리하기 좋습니다.

도마 - 세척과 소독이 가능한 실리콘 재질의 도마가 좋고, 채소와 과일을 다룰것과 고기나 생선을 다룰 도마로 준비하시는것이 좋습니다.

- 칼도 마찬가지로 채소와 과일을 썰것과 고기와 생선을 썰 칼로 나누어 준비하시는것이 좋습니다.

스파츌러 - 세척과 소독이 가능한 것이 유용하며 초기 이유식에는 많이 크지 않은 스파츌러가 유용합니다.

거름망 - 묽게 만들어야하는 초기 이유식이니 만큼 거름망에 한번 걸러주는것이 안전합니다.

믹서기 - 핸드블랜더나 믹서기 중 편리한 것을 준비하시면 됩니다.

저울 - 저울은 재료의 용량과 이유식을 만든후에 나누어 담을때 그리고 용기에 용량표시가 안되는경우, 아이가 먹은 양을 체크 할수도 있기에 꼭 필요합니다.

2. 아이용품

아기의자 - 이유식을 시작할때 스스로 의자에 앉기 어려운 아이라면 범보의자나 허리와 목을 받쳐주는 의자에서, 허리와 목을 잘 가누는 아기의 경우라면 하이체어에 앉아서 먹는 연습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턱받이 - 초기 이유식 단계에서는 거의 물처럼 흘리기 때문에  면으로 된 턱받이가 실리콘보다 더 유용한것 같습니다.

숟가락 - 실리콘과 같은 부드러운 재질의 숟가락이 안전합니다.

이유식용기 - 열탕이나 전자레인지로 소독할수 있는 환경호르몬이 나오지 않는 유리 또는 도자기, 실리콘의 제품이 안전합니다.

3. 그 외에 유용한 것들

실리콘큐브 - 쌀미음 다음으로 바로 고기를 넣어 미음을 만드시는 분들에게는 아주 유용합니다. 고기를 소분하여 큐브에 넣고 냉동할수 있습니다. 밀폐는 따로 하는것이 더 위생적입니다.

지퍼백 - 큐브에 얼린 고기나 채소등을 꺼내 보관하기에 유용합니다. 앞서 말했듯이 큐브는 밀폐보관이 어렵기때문에 냉동이 된후 지퍼백이나 밀폐용기에 담아 보관하는 것이 안전합니다.

4. 음식

곡물가루 - 가장 기본적인 곡물가루(예: 쌀가루, 현미가루, 찹쌀가루) 들은 초기 이유식의 가장 기본으로 시작이 됩니다. 가루가 아닌 쌀을 불린후 갈아서 사용하기도 합니다. 곡물중에서도 알러지가 거의 일어나지 않는 쌀이 초기이유식의 시작으로 많이 사용되어집니다.

저는 위에 작성한 도구와 재료들로도 충분히 초기 이유식1를 잘 마무리 하였고 지금은 초기 이유식2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앞으로 중기와 후기에 들어서면서 더 많은 도구와 재료들이 필요하겠지만 그때마다 땡구에게 알맞게 준비하려고 합니다. 중기와 후기를 진행하며 추가 할 사항들은 추후에 또 나누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구독과 좋아요 부탁드려요~

반응형

댓글0